회원정보

레이어닫기

어버이날 호출 받았습니다.

뭐터리 | 05-11 12:48 | 조회수 : 262

수녀님 두분과 생활도우미 선생님 두분 그리고 내 어머님 같은 할머님들.
취미사진 하는 저에게 이분들은 작가 라고 불러주네요.
보잘것 없는 사진 이지만 이분들은 사진을 너무 소중하게 간직해 줍니다.




★ 뭐터리님의 팝코 앨범 ★
https://photo.popco.net/icomson57

접기 덧글 8 접기
SNS 로그인

이전글 다음글 목록

맨위로

이전이전1 2 3 4 5 다음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