풀사이즈 렌즈 교환식 카메라 점유율 추이

2018-12-03 16:13 | 조회수 : 2,698

BCN-R ( www.bcnretail.com )에 풀사이즈 렌즈교환식 카메라 부분의 1년 추이를 게재하고 있다.

[원문 링크&요약]
https://www.bcnretail.com/market/detail/20181125_94555.html



렌즈 교환식 디지털 카메라 중, 풀사이즈 센서를 탑재한 카메라의 판매 대수는 2018년 10월 전년 동월 대비 118.4 %로 4 개월 만에 전년을 웃돌았다. 원동력은 풀사이즈 미러리스의 확대다. 9월 이후 구성비가 DSLR을 웃돌면서 추진력을 얻고 있다. 특히, 전년 대비 243.7%로서 10월에 1년 중 최대 성장을 기록한 소니의 호조가 돋보인다. 풀사이즈 렌즈 교환식 디지털 카메라를 플러스 권으로 끌어 올렸다.

9 월에 니콘이 'Z7', 10 월에 캐논이 'EOS R', 새로운 마운트의 풀사이즈의 미러리스를 발매. 양사 모두 크게 축소된 DSLR을 미러리스로 커버하려 하지만, 10월 시점에서도 양사 모두 마이너스가 계속되고 있다.

캐논은 최악이었던 8월, 전년 대비 48.2 %까지 떨어졌으나, EOS R 발매 효과로 10월 93.8 %로 크게 개선하며 플러스를 목전에 두고 있다. 니콘은 5월 이후 10월에도 72.9%로 두 자릿수에 그쳤다. 그러나 11월 23일에 비교적 저렴한 Z6를 출시하면서 연말을 기대하고 있다. 업체별로 보면, 10월은 캐논이 소니를 앞질렀다. 캐논은 2017년 10월에 50%의 점유율을 가져갔을 만큼 앞으로 지속적인 성장이 기대되고 있다.

5년 전부터 풀사이즈 미러리스를 출시한 소니는 카메라와 렌즈 라인업 구성이 큰 장점이다. 한편 캐논과 니콘은 DSLR과 미러리스 모두의 시장을 유지, 확대해 나가야 한다는 핸디캡을 짊어지고 있다. 연말 판매 경쟁은 상위 3개사가 치열한 싸움을 벌이게 될 것이다.

접기 덧글 4 접기
SNS 로그인

이전글 다음글 목록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