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니코리아, 2021 대한민국 내셔널 어워드 수상자 발표

2021-04-21 10:52 | 조회수 : 1,154

소니가 후원하고 세계사진협회(WPO)가 주관하는 세계 최대 사진 대회 ‘2021 소니 월드 포토그래피 어워드(2021 Sony World Photography Awards, SWPA)’의 대한민국 내셔널 어워드(Korea National Award) 최종 우승자가 발표되었다.

세계 최대 규모의 권위 있는 글로벌 사진 대회인 ‘소니 월드 포토그래피 어워드’의 내셔널 어워드는 매년 각 국가별 최고의 사진을 선정하며, 전세계 작가들이 세계적으로 인지도를 높이고 업계의 인정을 받을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이번 대한민국 내셔널 어워드는 2017년 한국인 사진작가 최초로 소니 글로벌 이미징 앰버서더(Sony Global Imaging Ambassador)에 선정된 파인아트 풍경 사진가 김주원 작가가 수상작의 평론을 진행했다.

2021 대한민국 내셔널 어워드 금상(1명) 수상의 영예는 「The Fairy of Forest」의 조현민 작가에게 돌아갔다. 조현민 작가는 수상 작품에 대해 “한국 전통 의상인 한복을 입은 여성과 밝은 배경흐림(보케) 효과로 묘사된 반딧불이의 모습을 사진에 담았다”며 “깨끗한 지역에서만 서식하는 반딧불이의 모습을 통해 예전처럼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COVID-19)에 대한 두려움이 없는 세상이 하루빨리 돌아오기를 희망하는 마음을 표현하고자 했다”고 설명했다.



금상을 수상한 조현민 작가의 「The Fairy of Forest」에 대해 김주원 파인아트 풍경 사진가는 “작품의 고요한 풀숲을 채우는 노란 불빛이 왠지 모를 위안을 주며, 이제껏 한 번도 경험하지 못한 작은 빛들의 세계로 안내하는 것 같다. 몽롱한 반딧불이 불빛과 작은 풀벌레 소리, 사각거리는 나무의 이야기를 들으면서 밤의 숲길을 천천히 오랜 시간 거닐고 싶다는 생각이 든다”고 감상평을 밝혔으며, “한복을 입은 인물을 반딧불이 풍경에 적절히 배치해 밤의 아름다움을 담은 작가의 아이디어와 테크닉이 돋보이는 작품”이라고 평가했다.

은상(1명)은 「Space and Light and Shadow」의 이창준 작가, 동상(1명)은 「A bedroom with moonlight」의 채용병 작가에게 수여되었다.




김주원 파인아트 풍경 사진가는 은상을 수상한 이창준 작가의 「Space and Light and Shadow」에 대해 “섬세하고 따뜻하며 날카로운 작가의 시선이 느껴진다. 매우 단순한 화면 구성을 이루고 있지만, 그 속에서 다양한 이야기를 상상할 수 있는 작품이다. 복잡한 요소와 정보를 덜어내고 함축된 이야기를 담아냈으며, 빛과 어둠의 대비, 부드러움과 날카로움, 붉은색과 파란색, 여러 요소가 충돌하는 경계를 걷는 사람을 통해 무엇이 진실이고 거짓인지 정확히 알지 못한 채 하루하루를 혼란스럽게 살아가고 있는 현대 사회 속 우리 모습을 표현한 것 같다”고 평했다.



동상을 수상한 채용병 작가의 「A bedroom with moonlight」에 대해 김주원 파인아트 풍경 사진가는 “얼음 하나만 사진에 담았더라면 조금 심심한 구도의 풍경 사진으로 남았을 수도 있었으나, 얼음을 침대로 표현하고 그 위에 모델을 두고 촬영함으로써 마치 판타지 영화의 포스터 같은 분위기를 자아낸다. 작가의 기발한 상상력과 아이디어로 세상이 재해석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주는 작품이다“라고 평가했다.

이번 대한민국 내셔널 어워드의 모든 수상자에게는 소니의 최신 디지털 이미징 기기가 부상으로 제공된다. 금상 수상자에게는 세계 최초 6,100만 화소로 압도적인 해상력을 제공하는 풀프레임 미러리스 카메라 Alpha 7R IV, 은상 수상자에게는 소니 풀프레임 미러리스 카메라의 디지털 이미징 기술을 고루 갖춘 Alpha 7 III, 동상 수상자에게는 APS-C 타입 미러리스 카메라 Alpha 6600이 부상으로 수여된다.

세계 최대 규모의 권위 있는 글로벌 사진 대회인 ‘소니 월드 포토그래피 어워드’는 전세계 사진작가들이 자신의 예술을 세계적으로 선보이는 글로벌 플랫폼으로 인정받고 있다. 올해는 53개 국가가 참여하였으며, 220개 지역으로부터 총 33만장 이상의 사진이 출품되고, 공개 콘테스트 부문에는 16만 5천장 이상의 작품이 출품되는 등 다양한 출품작이 응모되는 결과를 기록했다.

올해로 14주년을 맞이한 ‘2021 소니 월드 포토그래피 어워드’는 ▲10개의 카테고리에서 5-10장으로 구성된 작품 시리즈를 제출하는 전문 사진작가 부문 ▲10개의 카테고리에서 단 한 장의 세계 최고 사진을 선정하는 공개 콘테스트 부문 ▲만 12세에서 19세 사이의 청소년 부문 ▲대학생 이상 사진 애호 학생들이 겨루는 스튜던트 부문 등 총 4개의 경쟁부문으로 구성된다. 내셔널 어워드의 경우 공개 콘테스트 부문의 각 카테고리에 출품된 작품들이 각 국가별로 자동 응모된다.

‘2021 소니 월드 포토그래피 어워드’에 대한 보다 자세한 정보는 ‘소니 월드 포토그래피 어워드’ 공식 홈페이지(www.worldphoto.org/ko)에서 확인할 수 있다.

-보도자료-

접기 덧글 0 접기
SNS 로그인

이전글 다음글 목록

이전이전1 2 3 4 5 다음 다음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