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카, Leica MA 티타늄 세트 발표

2022-06-10 08:39

라이카는 티타늄 외장 필름 카메라와 APO-Summicron-M 50mm F2를 세트로한 한정 모델을 발표했다.



티타늄 외장 라이카는 2001년에 발매된 '라이카 M6 TTL 티타늄'이 최초 모델이었으며 하이엔드 한정 모델 'MA"Titan"'은 내구성이 뛰어난 순수 티타늄에서 깎아 낸 카메라와 렌즈를 세트로한 것이다.


Leica MA는 배터리와 전자 접점 등에 의존하지 않는 순수한 기계식 카메라로서 MA는, “본질에 집중하는 라이카 철학의 축도로서 가장 순수한 사진으로의 회귀다”라고 설명했다. Leica MA는 Leica MP와 달리 노출계도 탑재하지 않는다. 특별 사양으로는 상부 플레이트에 클래식 「Ernst Leitz Wetzlar」의 문자가 새겨진다.


조합렌즈 APO-Summicron-M 50mm F2 ASPH는 1956년에 발매된 초대 50mm Summicron-M 렌즈의 외관을 본뜬 티타늄 렌즈다. 부속 원형 후드도 티타늄.


라이카 MA 티타늄 세트는 한정 250대로 마련되며 가격은 19995달러.

접기 덧글 6 접기
SNS 로그인

이전글 다음글 목록

이전이전1 2 3 4 5 다음 다음

맨위로